기사 메일전송
동백섬 수중방파제 등부표
  • 편집국
  • 등록 2024-02-21 15:15:05
  • 수정 2024-02-21 15:36:08

기사수정


지난 21일, 강한 파도에

해운대해수욕장 해변으로 떠밀려 온 

동백섬 수중방파제 등부표


사진 이진수 / 글 예성탁

0
  • 목록 바로가기
  • 인쇄


포토뉴스더보기
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
최신뉴스더보기
영상뉴스더보기
  • 기사 이미지
  • 기사 이미지
  • 기사 이미지
  • 기사 이미지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